본문 바로가기
알아두면 좋은 생활 상식

한눈에 알아보는 새출발 기금 신청방법, 신청기간, 대상자

by 오늘도 생생정보전달 2022. 11. 12.

새출발기금 첫 화면

정부는 코로나로 직격타를 맞아 대출마저 제대로 상환하지 못한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을 위해 대출 조정 및 감면을 목적으로 한 새출발 기금이라는 제도를 마련했습니다. 누구든 알아보기 쉽게 새출발 기금 신청방법, 기간, 대상자에 대해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.

이 글의 요약
✅ 새출발 기금의 정책과 지원 내용을 한눈에 알아볼수 있습니다.
✅ 새출발 기금 지원 대상인지 쉽게 확인 가능합니다.
✅ 새출발 기금 신청방법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할수 있습니다.

새출발 기금이란?

새출발 기금은 쉽게 말씀드리자면 코로나 19로 인해 경제적 피해를 입은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들의 대출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"채무 조정 정책"이라고 보시면 됩니다.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들의 채무 원금 감면 혹은 대출 금리를 완화시켜주는 거라고 이해하시면 되겠습니다.

새출발 기금 대상자

새출발기금 홈페이지로 접속하셔서 [새출발기금 신청하기]로 들어가셔서 본인인증과 사업자 정보 입력만 하시면 내가 대상자에 속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.

▶새출발 기금 신청 바로가기(1분 컷)

새출발 기금 대상자 조건

  • 코로나로 피해를 입은 사실이 객관적으로 인정되는 차주
  • 개인사업자 또는 법인 소상공인
  • 부실차주 또는 부실 우려 차주

자세한 사항은 아래와 같습니다.

▶새출발 기금 신청 바로가기

지원 내용

총 30조 원 규모로 진행됩니다. 최대 40만 명 대상자에게 최대 15억 원(담보 10억 + 무담보 5억)까지 지원합니다. 차주의 신용과 대출 유형에 따라 맞춤형 채무조정 지원이 가능합니다. 참고로 차주란 대출받은 자를 뜻하는 용어입니다.

부실차주와 부실 우려 차주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.

출처: 새출발 기금 홈페이지

신청기간

2022년 10월 4일 ~ 2023년 10월까지(1년간), 상황에 따라서 최대 3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고 하니 참고 바랍니다.

신청방법

새출발 기금은 온라인과 오프라인 둘 다 신청 가능합니다.

▶새출발 기금 신청 바로가기

✅ 온라인 신청

새출발기금 홈페이지로 접속하면 절차에 따라 진행 가능합니다.

※ 신청자가 법인인 경우에는 소상공인 확인서를 꼭 발급받으셔야 합니다. 발급하지 않을 경우 소상공인 법인 자격이 조회 불가로 대상자 제외가 될 수 있습니다. 중소벤처 24 혹은 중소기업현황 정보시스템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.

  새출발기금 홈페이지에서 본인인증을 합니다. 대상자로 확인되면 신청 2주 후에 채무 조정안을 안내받고 감면이 진행됩니다.

✅ 오프라인 신청

서민 금융 통합 지원센터 50곳, 한국 자산관리공사 26곳에서 신청 가능합니다.

※방문 전 꼭 새출발 기금 콜센터(1660-1378)나 신복위 콜센터(1600-5500)로 문의하셔서 방문일자와 시간을 예약하신 뒤 신분증 지참 후 방문하셔야 합니다.

※ 긴급고용안정지원대상자(특수고용근로종사자, 프리랜서)의 경우 오프라인 현장 창구를 이용하셔야 합니다.

※ 법인이라면 신분증, 법인인감증명서, 법인등기부등본, 법인 인감, 소상공인 확인서가 필요합니다.

Q: 새출발 기금 관련 QnA새출발기금은 중복 지원 가능한가요?

A: 네 가능합니다. 해당되는 항목은 모두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. 부실 우려 차주는 조정을 희망하는 대출을 직접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.

Q: 대상자는 선착순 아닌가요?

A: 그렇지 않습니다. 기간 안에 신청한 대상자 중 정확한 심사를 통해 선발하게 됩니다.

Q: 모든 채무를 조정받을 수 있는 건가요?

A: 아닙니다. 코로나 피해에 대한 사항만 가능합니다. 코로나 피해랑 무관한 대출, 매입요건 등은 지원되지 않습니다.

Q: 사업자 1개만 가능한가요?

A: 맞습니다. 새출발 기금은 1회만 가능합니다. 다만 신청 과정 중에 혹시나 부실 우려 차주의 연체 기간이 90일 넘는 경우 부실차주로 이전 신청은 가능합니다.

함께 하면 좋은 글 

국민비서 구삐로 국민지원금 받는 방법

삼쩜삼 수수료 없이 환급받는 최적의 방법

반응형

댓글0